검색

 검색결과 : 4건

  • 기록형태  뉴스방송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제목|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설명|1997년 외환위기 속에 우리나라는 국제통화기금 IMF에 긴급자금을 신청했습니다.

식별번호|KC-R-02138

생산자|MBC

출처|youtube

날짜|2018-08-22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제목|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설명|1997년 우리나라는 외환위기를 맞았습니다. 위태롭게 굴러가던 나라의 살림살이가 파탄 났고, 그 영향으로 국민들은 4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대량 실직과 부도 사태 등을 겪어야 했습니다. 하지만 없는 살림에도 사람들은 집안 깊이 숨겨뒀던 금붙이를 내놓으며 경제 살리기에 나섰고, 마침내 2002년 오늘, 국가신용등급이 외환위기 이전으로 회복됐습니다.

식별번호|KC-R-02137

생산자|KBS

출처|youtube

날짜|2016-03-27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제목| [MBC-뉴스데스크]능률 더 오른다

설명|[MBC-뉴스데스크]능률 더 오른다-2000년 8월25일 ◆ 김은혜 앵커 : 능률만 따져서 비정규직을 늘리는 게 기존 기업들의 추세였습니다. 그런데 오히려 능률이 오른다고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바꿔 주는 기업들이 최근 늘고 있습니다. 김희웅 기자입니다. ◆ 김희웅 기자 : 대학병원에서 X-레이 기사로 일하는 한상구 씨. 올 초부터 7개월간을 일용직과 계약직 등 비정규직으로 일하다 최근 동료 30여 명과 함께 정규직으로 전환됐습니다.…

식별번호|KC-R-00804

생산자|MBC

출처|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날짜|2000-08-28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제목| [MBC 뉴스데스크]서러운 비정규직

설명|MBC 뉴스데스크]서러운 비정규직 ◆ 김은혜 앵커 : 우리나라 전체 근로자의 이미 절반을 넘어섰다는 임시직과 계약직, 즉 비정규직 근로자들은 정규직 근로자들과 비슷하게 일을 해도 더 낮은 임금을 받고 열악한 근무조건에 처해 있습니다. 롯데호텔 파업사태도 이런 문제가 누적돼서 터진 겁니다. 김소영 기자입니다. ◆ 김소영 기자 : 한국통신에서 20년째 근무중인 41살 구강회 씨. 전화수리와 전화선 가설이 그가 하는 일입니다. 구씨가 받는…

식별번호|KC-R-00805

생산자|MBC

출처|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날짜|2000-08-28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검색결과 : 4건

제목|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설명|1997년 외환위기 속에 우리나라는 국제통화기금 IMF에 긴급자금을 신청했습니다.

식별번호|KC-R-02138

생산자|MBC

출처|youtube

날짜|2018-08-22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제목|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설명|1997년 우리나라는 외환위기를 맞았습니다. 위태롭게 굴러가던 나라의 살림살이가 파탄 났고, 그 영향으로 국민들은 4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대량 실직과 부도 사태 등을 겪어야 했습니다. 하지만 없는 살림에도 사람들은 집안 깊이 숨겨뒀던 금붙이를 내놓으며 경제 살리기에 나섰고, 마침내 2002년 오늘, 국가신용등급이 외환위기 이전으로 회복됐습니다.

식별번호|KC-R-02137

생산자|KBS

출처|youtube

날짜|2016-03-27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제목| [MBC-뉴스데스크]능률 더 오른다

설명|[MBC-뉴스데스크]능률 더 오른다-2000년 8월25일 ◆ 김은혜 앵커 : 능률만 따져서 비정규직을 늘리는 게 기존 기업들의 추세였습니다. 그런데 오히려 능률이 오른다고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바꿔 주는 기업들이 최근 늘고 있습니다. 김희웅 기자입니다. ◆ 김희웅 기자 : 대학병원에서 X-레이 기사로 일하는 한상구 씨. 올 초부터 7개월간을 일용직과 계약직 등 비정규직으로 일하다 최근 동료 30여 명과 함께 정규직으로 전환됐습니다.…

식별번호|KC-R-00804

생산자|MBC

출처|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날짜|2000-08-28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

제목| [MBC 뉴스데스크]서러운 비정규직

설명|MBC 뉴스데스크]서러운 비정규직 ◆ 김은혜 앵커 : 우리나라 전체 근로자의 이미 절반을 넘어섰다는 임시직과 계약직, 즉 비정규직 근로자들은 정규직 근로자들과 비슷하게 일을 해도 더 낮은 임금을 받고 열악한 근무조건에 처해 있습니다. 롯데호텔 파업사태도 이런 문제가 누적돼서 터진 겁니다. 김소영 기자입니다. ◆ 김소영 기자 : 한국통신에서 20년째 근무중인 41살 구강회 씨. 전화수리와 전화선 가설이 그가 하는 일입니다. 구씨가 받는…

식별번호|KC-R-00805

생산자|MBC

출처|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날짜|2000-08-28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뉴스방송

  • 뉴스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