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색결과 : 452건

  • 목록구분  소장기록
  • 주제  후속조치

제목| IMF 이후 사회문제 - 빈익빈부익부

식별번호|KC-R-04017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1-1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IMF 이후 1년간의 변화

식별번호|KC-R-04016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00-00

기록유형|그림

기록형태|사진

  • 후속조치

제목| IMF 이후 1년

식별번호|KC-R-04015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00-00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스티브 마빈 - 정부정책 비판

식별번호|KC-R-04045

생산자|신동아

출처|신동아

날짜|1998-08-00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사외이사제

식별번호|KC-R-04044

생산자|주간조선

출처|주간조선

날짜|1998-02-12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계급 대타협이 필요

식별번호|KC-R-04043

생산자|한겨레21

출처|한겨레21

날짜|1998-02-19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IMF자금 재벌지원 국제적 우려

식별번호|KC-R-04042

생산자|조선일보

출처|조선일보

날짜|1998-08-0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재벌 개혁지연

식별번호|KC-R-04029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2-0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이규성 재경부 장관 인터뷰

식별번호|KC-R-04028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1-19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이헌재 사단'은 억울하다?

설명|...과문한 탓인지 몰라도 이헌재 전 부총리를 빼고 관료 출신으로 이름 석자 뒤에 ‘사단’ 꼬리를 달고 다니는 사람을 들어본 적이 없다. 이헌재 사단으로 일컬어지는 당사자들은 사단의 실체를 부정하지만, 금융권 안팎에선 이헌재 사단이란 용어가 이미 일반적으로 쓰이고 있다. 이헌재 전 부총리와 직·간접적으로 인연을 맺은 이들이 금융권 곳곳에 두루 걸쳐 있는 현실을 반영한다.  금융권 안팎에서 ‘이헌재의 사람들’로 꼽히는 이들로는 국민은행 부행장을…

식별번호|KC-R-02185

생산자|한겨레21

출처|한겨레21

날짜|2006-04-05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남기고] 이헌재 위기를 쏘다 (5) 김용환이 건넨 500만원

설명|1997년 12월 27일, 비상경제대책위원회 기획단이 출범한 첫날. 김용환 비대위원장이 봉투를 건넸다. 500만원이 들어 있었다. 당장 필요한 데 쓰라는 것이었다. 당시 비대위는 ‘무소불위’였다. 기획단은 그 비대위의 ‘초미니 정부’로 불렸다. 그러나 화려한 외양과 현실은 딴판이었다. 정식 기관도 아닌 비대위인지라 예산 한 푼 배정돼 있지 않았다. 그 비대위의 산하 조직 뻘인 기획단임에랴. 당장 ‘기획단장’인 나부터 월급 한 푼 없는 ‘무보수…

식별번호|KC-R-02184

생산자|중앙일보

출처|중앙일보

날짜|2011-12-1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은행 헐값매각의 꼭짓점 이헌재 사단과‘재경부 마피아

설명|"외환은행 헐값 매각 의혹 사건은 '모피아(재정경제부 출신 인사) 게이트'로 불러야 한다." (심상정 민주노동당 의원)  최근 모피아란 말이 세인의 입에 자주 오르내리고 있다. 외환은행 헐값 매각 의혹의 중심에 모피아가 자리 잡고 있기 때문이다. 외환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을 조작해 외국계 펀드 론스타에 4조5000억원이라는 막대한 이익을 안겨 준 배후에는 모피아 간부들이 있었다. 감사원 감사결과 외환은행 헐값매각에…

식별번호|KC-R-02183

생산자|오마이뉴스

출처|오마이뉴스

날짜|2006-06-2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금융위기 특집] 긴급제언 - IMF 외환위기 타개한 김용환 전 비상경제대책위원장 “高성장에 대한 환상 당장 버려라”

설명|...지난 IMF 외환위기를 타개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金龍煥(김용환ㆍ66) 前(전) 비상경제대책위원장을 만나 현 경제 상황에 대해 들어봤다. 그는 1997년 12월 외환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만든 비상경제대책위원회 초대 위원장을 맡았다. 후에 초대 금융감독위원장을 맡았던 李憲宰(이헌재)씨는 비대위에서 실무기획단장으로 일했다. …

식별번호|KC-R-02179

생산자|월간조선

출처|월간조선

날짜|2008-1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경영지표 어떻게 달라졌나

설명|외환위기 이후 10년간 국내 기업의 재무구조는 크게 개선됐지만 설비투자와 일자리 창출 실적은 크게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은행의 ‘상장기업 경영분석 지표’에 따르면 1997년 국내 기업의 부채비율은 396.25%에 이르렀고, 차입금 의존도는 54.22%였다. 국내 기업들이 사실상 남의 돈을 빌려 경영한 셈이다. 그러나 지난해 9월 현재 국내 기업의 부채비율은 81.49%, 차입금 의존도는 19.26%로 낮아졌다. 미국과 일본…

식별번호|KC-R-02178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양극화의 짙은 그늘…도시가구 22% ‘적자살림’

설명|외환위기는 우리 사회가 그동안 경험하지 못한 대량실업을 초래했고, 가계소득의 양극화를 심화시키는 결과를 낳았다.  1997년 10월 45만명에 불과하던 실업자수는 99년 2월 178만명으로까지 늘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

식별번호|KC-R-02176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5. 기업 구조조정 명과 암

설명|1999년 8월26일. 당시 대우그룹 김우일 구조조정본부 상무는 비통한 표정으로 주채권은행인 제일은행에 팩스를 보냈다. 대우그룹 12개 계열사 대표가 서명한 워크아웃(기업개선작업) 신청서였다. ‘세계 경영’을 내걸고 확장경영을 지속해오던 대우그룹에 이 날은 ‘퇴출의 조종(弔鐘)’이 울린 날이기도 했다. …

식별번호|KC-R-02175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4. 외국 자본의 공과

설명|1998년 1월 김대중 전 대통령은 대선 승리를 만끽할 만한 여유가 없었다. 외환위기로 언제 모라토리엄(지불유예) 선언을 해야 할지 모를 급박한 상황이 거의 매일 이어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외환보유액이 바닥을 드러낸 가운데 그해 3월까지 갚아야 할 단기외채만 251억달러에 달했다. …

식별번호|KC-R-02174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3. 외환정책 득과 실

설명|한국은행 변재영 국제기획팀장은 1997년 외환위기 당시를 떠올리면 지금도 가슴이 떨린다. 일반 국민들은 우리나라가 국가부도 사태에 직면했다는 것을 그해 11월에야 알게 됐지만 변팀장은 이미 9월부터 심각성을 감지했다. 7월 태국 바트화, 8월 인도네시아 루피아화의 가치가 잇따라 폭락하면서 국제 금융자본의 아시아시장 이탈이 본격화됐다. …

식별번호|KC-R-02173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1. 남은 상처와 새로운 불씨

설명|1997년 11월21일. 우리나라가 국가부도 위기에 내몰려 국제통화기금(IMF)에 구제금융을 공식 요청한 날이다. 그 때까지만해도 IMF와 외환위기라는 두 단어가 한국전쟁에 버금갈 정도로 고통스러운 기억을 안겨줄 것을 예측한 이들은 그리 많지 않았다. 그 후 10년. 우리 경제는 외환위기를 겪은 다른 나라에 비해 빠른 속도로 외환위기의 충격에서 벗어났다. …

식별번호|KC-R-02171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7) 김용환 자민련 부총재

설명|새정부 이사람 (7) 김용환 자민련 부총재 ‘조난 경제’예인맡은 조타수 DJ신임 받는 JP사람 3共(공) 경제요직 두루지내 非對委(비대위)이끌며 외채협상 “차입경영 이제는 청산개혁요구 엄포 아니다” 비…

식별번호|KC-R-02170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2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5) 김원길

설명|새정부 이사람 (5) 김원길 국민회의 정책의장 ‘大中(대중)경제’의 길라잡이로 건설사 사장등 지내 실물경제 감각갖춰 적절한 정책대안... 이 대목에서 그는『외환위기는계속되고 있다』면서 섣부른 외환…

식별번호|KC-R-02169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KC-O-00062

설명|새정부 이사람 (3) 한광옥 勞使政(노사정)협의체 위원장 고비마다 짐 떠맡는‘음지 해결사’ 민추협시절부터 한솥밥 DJP 성사등 수완 발휘 IMF 고통분담 합의도출 노동계설득 동분서주 입 무거워‘3중자크…

식별번호|KC-R-02168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1) 유종근 전북지사 IMF먹구름 헤집고 떠오른'샛별'

설명|새정부이사람1 유종근전북지사 IMF먹구름 헤집고 떠오른‘샛별’ 미국식 시장경제 체득 對外(대외)협상 창구 맡아 83년 DJ美(미)망명때 인연 금융개혁 밑그림 주도 정치적 역량은 미지수 김대중(金大中(김…

식별번호|KC-R-02167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2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한국경제 싱크탱크(3) 한국개발연구원(下)

설명|세계 열 번째 ‘자원 부국’이면서도 가난에 시달려온 몽골은 1980년대 중반 사회주의를 버리고 시장경제 체제를 선택했다.  개혁과 개방 효과가 본격화된 94년부터 2000년까지 몽골 경제는 연평균 3.5%의 실질성장을 했다. 그러나 ‘1인당 국민소득 2000달러’의 벽을 넘지 못했다.  체계적인 전략과 정책 아이디어를 제공해줄 ‘싱크탱크’가 없으면 질적으로 도약하기는 어렵다는 것을 절감한 몽골 정부는 올해 몽골개발연구원(MDI·Mongolia…

식별번호|KC-R-02154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2003-06-2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한국경제 싱크탱크(2) 한국개발연구원(上)

설명|외환위기를 예측하고 한국정부의 무(無)대책을 신랄하게 비판해 주목을 받았던 경제분석가 스티브 마빈은 1998년 7월 한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작년 말 내가 가장 걱정했던 것은 ‘(한국의 정책브레인) 집단 안에 지금 무엇이 이뤄져야 하는지 알고 있는 사람들이 과연 있을까’ 하는 점이었다. 작년에는 많이 의심했다. 하지만 지금은 의심하지 않는다. 사람들이 있다.”  그가 말하는 ‘사람들’이란 누구일까. …

식별번호|KC-R-02153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2003-06-18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개발경제 두뇌' 서강학파 "집합"

설명|경제정책의싱크탱크(Think Tank)역할을 해왔던 서강학파가 다시 모였다. 서강대 출신 경제인과 전현직 교수가 주축이 된‘서강경제인포럼’... 박정희(朴正熙(박정희))대통령 시절서강대 경제학과 교수로 ..

식별번호|KC-R-02152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1999-05-15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제목|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설명|1997년 외환위기 속에 우리나라는 국제통화기금 IMF에 긴급자금을 신청했습니다.

식별번호|KC-R-02138

생산자|MBC

출처|youtube

날짜|2018-08-22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후속조치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제목|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설명|1997년 우리나라는 외환위기를 맞았습니다. 위태롭게 굴러가던 나라의 살림살이가 파탄 났고, 그 영향으로 국민들은 4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대량 실직과 부도 사태 등을 겪어야 했습니다. 하지만 없는 살림에도 사람들은 집안 깊이 숨겨뒀던 금붙이를 내놓으며 경제 살리기에 나섰고, 마침내 2002년 오늘, 국가신용등급이 외환위기 이전으로 회복됐습니다.

식별번호|KC-R-02137

생산자|KBS

출처|youtube

날짜|2016-03-27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후속조치
제5차 경제대책회의 (98.1.14)

제목| 제5차 경제대책회의 (98.1.14)

식별번호|KC-R-02302

생산자|재정경제원

출처|경제대책회의

날짜|1998-01-14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회의록/자료

  • 후속조치
제4차 경제대책회의 (97.12.24)

제목| 제4차 경제대책회의 (97.12.24)

식별번호|KC-R-02301

생산자|재정경제원

출처|경제대책회의

날짜|1997-12-24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회의록/자료

  • 후속조치
 검색결과 : 452건

제목| IMF 이후 사회문제 - 빈익빈부익부

식별번호|KC-R-04017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1-1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IMF 이후 1년간의 변화

식별번호|KC-R-04016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00-00

기록유형|그림

기록형태|사진

  • 후속조치

제목| IMF 이후 1년

식별번호|KC-R-04015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00-00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스티브 마빈 - 정부정책 비판

식별번호|KC-R-04045

생산자|신동아

출처|신동아

날짜|1998-08-00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사외이사제

식별번호|KC-R-04044

생산자|주간조선

출처|주간조선

날짜|1998-02-12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계급 대타협이 필요

식별번호|KC-R-04043

생산자|한겨레21

출처|한겨레21

날짜|1998-02-19

기록유형|도서간행물

기록형태|정기간행물

  • 후속조치

제목| IMF자금 재벌지원 국제적 우려

식별번호|KC-R-04042

생산자|조선일보

출처|조선일보

날짜|1998-08-0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재벌 개혁지연

식별번호|KC-R-04029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2-0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이규성 재경부 장관 인터뷰

식별번호|KC-R-04028

생산자|국민일보

출처|국민일보

날짜|1998-11-19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이헌재 사단'은 억울하다?

설명|...과문한 탓인지 몰라도 이헌재 전 부총리를 빼고 관료 출신으로 이름 석자 뒤에 ‘사단’ 꼬리를 달고 다니는 사람을 들어본 적이 없다. 이헌재 사단으로 일컬어지는 당사자들은 사단의 실체를 부정하지만, 금융권 안팎에선 이헌재 사단이란 용어가 이미 일반적으로 쓰이고 있다. 이헌재 전 부총리와 직·간접적으로 인연을 맺은 이들이 금융권 곳곳에 두루 걸쳐 있는 현실을 반영한다.  금융권 안팎에서 ‘이헌재의 사람들’로 꼽히는 이들로는 국민은행 부행장을…

식별번호|KC-R-02185

생산자|한겨레21

출처|한겨레21

날짜|2006-04-05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남기고] 이헌재 위기를 쏘다 (5) 김용환이 건넨 500만원

설명|1997년 12월 27일, 비상경제대책위원회 기획단이 출범한 첫날. 김용환 비대위원장이 봉투를 건넸다. 500만원이 들어 있었다. 당장 필요한 데 쓰라는 것이었다. 당시 비대위는 ‘무소불위’였다. 기획단은 그 비대위의 ‘초미니 정부’로 불렸다. 그러나 화려한 외양과 현실은 딴판이었다. 정식 기관도 아닌 비대위인지라 예산 한 푼 배정돼 있지 않았다. 그 비대위의 산하 조직 뻘인 기획단임에랴. 당장 ‘기획단장’인 나부터 월급 한 푼 없는 ‘무보수…

식별번호|KC-R-02184

생산자|중앙일보

출처|중앙일보

날짜|2011-12-1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은행 헐값매각의 꼭짓점 이헌재 사단과‘재경부 마피아

설명|"외환은행 헐값 매각 의혹 사건은 '모피아(재정경제부 출신 인사) 게이트'로 불러야 한다." (심상정 민주노동당 의원)  최근 모피아란 말이 세인의 입에 자주 오르내리고 있다. 외환은행 헐값 매각 의혹의 중심에 모피아가 자리 잡고 있기 때문이다. 외환은행의 국제결제은행(BIS) 기준 자기자본비율을 조작해 외국계 펀드 론스타에 4조5000억원이라는 막대한 이익을 안겨 준 배후에는 모피아 간부들이 있었다. 감사원 감사결과 외환은행 헐값매각에…

식별번호|KC-R-02183

생산자|오마이뉴스

출처|오마이뉴스

날짜|2006-06-2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금융위기 특집] 긴급제언 - IMF 외환위기 타개한 김용환 전 비상경제대책위원장 “高성장에 대한 환상 당장 버려라”

설명|...지난 IMF 외환위기를 타개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金龍煥(김용환ㆍ66) 前(전) 비상경제대책위원장을 만나 현 경제 상황에 대해 들어봤다. 그는 1997년 12월 외환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만든 비상경제대책위원회 초대 위원장을 맡았다. 후에 초대 금융감독위원장을 맡았던 李憲宰(이헌재)씨는 비대위에서 실무기획단장으로 일했다. …

식별번호|KC-R-02179

생산자|월간조선

출처|월간조선

날짜|2008-1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경영지표 어떻게 달라졌나

설명|외환위기 이후 10년간 국내 기업의 재무구조는 크게 개선됐지만 설비투자와 일자리 창출 실적은 크게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은행의 ‘상장기업 경영분석 지표’에 따르면 1997년 국내 기업의 부채비율은 396.25%에 이르렀고, 차입금 의존도는 54.22%였다. 국내 기업들이 사실상 남의 돈을 빌려 경영한 셈이다. 그러나 지난해 9월 현재 국내 기업의 부채비율은 81.49%, 차입금 의존도는 19.26%로 낮아졌다. 미국과 일본…

식별번호|KC-R-02178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양극화의 짙은 그늘…도시가구 22% ‘적자살림’

설명|외환위기는 우리 사회가 그동안 경험하지 못한 대량실업을 초래했고, 가계소득의 양극화를 심화시키는 결과를 낳았다.  1997년 10월 45만명에 불과하던 실업자수는 99년 2월 178만명으로까지 늘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

식별번호|KC-R-02176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5. 기업 구조조정 명과 암

설명|1999년 8월26일. 당시 대우그룹 김우일 구조조정본부 상무는 비통한 표정으로 주채권은행인 제일은행에 팩스를 보냈다. 대우그룹 12개 계열사 대표가 서명한 워크아웃(기업개선작업) 신청서였다. ‘세계 경영’을 내걸고 확장경영을 지속해오던 대우그룹에 이 날은 ‘퇴출의 조종(弔鐘)’이 울린 날이기도 했다. …

식별번호|KC-R-02175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4. 외국 자본의 공과

설명|1998년 1월 김대중 전 대통령은 대선 승리를 만끽할 만한 여유가 없었다. 외환위기로 언제 모라토리엄(지불유예) 선언을 해야 할지 모를 급박한 상황이 거의 매일 이어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외환보유액이 바닥을 드러낸 가운데 그해 3월까지 갚아야 할 단기외채만 251억달러에 달했다. …

식별번호|KC-R-02174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3. 외환정책 득과 실

설명|한국은행 변재영 국제기획팀장은 1997년 외환위기 당시를 떠올리면 지금도 가슴이 떨린다. 일반 국민들은 우리나라가 국가부도 사태에 직면했다는 것을 그해 11월에야 알게 됐지만 변팀장은 이미 9월부터 심각성을 감지했다. 7월 태국 바트화, 8월 인도네시아 루피아화의 가치가 잇따라 폭락하면서 국제 금융자본의 아시아시장 이탈이 본격화됐다. …

식별번호|KC-R-02173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3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외환위기 그후 10년] 1. 남은 상처와 새로운 불씨

설명|1997년 11월21일. 우리나라가 국가부도 위기에 내몰려 국제통화기금(IMF)에 구제금융을 공식 요청한 날이다. 그 때까지만해도 IMF와 외환위기라는 두 단어가 한국전쟁에 버금갈 정도로 고통스러운 기억을 안겨줄 것을 예측한 이들은 그리 많지 않았다. 그 후 10년. 우리 경제는 외환위기를 겪은 다른 나라에 비해 빠른 속도로 외환위기의 충격에서 벗어났다. …

식별번호|KC-R-02171

생산자|경향비즈

출처|경향비즈

날짜|2007-01-0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7) 김용환 자민련 부총재

설명|새정부 이사람 (7) 김용환 자민련 부총재 ‘조난 경제’예인맡은 조타수 DJ신임 받는 JP사람 3共(공) 경제요직 두루지내 非對委(비대위)이끌며 외채협상 “차입경영 이제는 청산개혁요구 엄포 아니다” 비…

식별번호|KC-R-02170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21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5) 김원길

설명|새정부 이사람 (5) 김원길 국민회의 정책의장 ‘大中(대중)경제’의 길라잡이로 건설사 사장등 지내 실물경제 감각갖춰 적절한 정책대안... 이 대목에서 그는『외환위기는계속되고 있다』면서 섣부른 외환…

식별번호|KC-R-02169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7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KC-O-00062

설명|새정부 이사람 (3) 한광옥 勞使政(노사정)협의체 위원장 고비마다 짐 떠맡는‘음지 해결사’ 민추협시절부터 한솥밥 DJP 성사등 수완 발휘 IMF 고통분담 합의도출 노동계설득 동분서주 입 무거워‘3중자크…

식별번호|KC-R-02168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새정부 이사람 (1) 유종근 전북지사 IMF먹구름 헤집고 떠오른'샛별'

설명|새정부이사람1 유종근전북지사 IMF먹구름 헤집고 떠오른‘샛별’ 미국식 시장경제 체득 對外(대외)협상 창구 맡아 83년 DJ美(미)망명때 인연 금융개혁 밑그림 주도 정치적 역량은 미지수 김대중(金大中(김…

식별번호|KC-R-02167

생산자|경향신문

출처|경향신문

날짜|1998-01-12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한국경제 싱크탱크(3) 한국개발연구원(下)

설명|세계 열 번째 ‘자원 부국’이면서도 가난에 시달려온 몽골은 1980년대 중반 사회주의를 버리고 시장경제 체제를 선택했다.  개혁과 개방 효과가 본격화된 94년부터 2000년까지 몽골 경제는 연평균 3.5%의 실질성장을 했다. 그러나 ‘1인당 국민소득 2000달러’의 벽을 넘지 못했다.  체계적인 전략과 정책 아이디어를 제공해줄 ‘싱크탱크’가 없으면 질적으로 도약하기는 어렵다는 것을 절감한 몽골 정부는 올해 몽골개발연구원(MDI·Mongolia…

식별번호|KC-R-02154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2003-06-24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한국경제 싱크탱크(2) 한국개발연구원(上)

설명|외환위기를 예측하고 한국정부의 무(無)대책을 신랄하게 비판해 주목을 받았던 경제분석가 스티브 마빈은 1998년 7월 한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작년 말 내가 가장 걱정했던 것은 ‘(한국의 정책브레인) 집단 안에 지금 무엇이 이뤄져야 하는지 알고 있는 사람들이 과연 있을까’ 하는 점이었다. 작년에는 많이 의심했다. 하지만 지금은 의심하지 않는다. 사람들이 있다.”  그가 말하는 ‘사람들’이란 누구일까. …

식별번호|KC-R-02153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2003-06-18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개발경제 두뇌' 서강학파 "집합"

설명|경제정책의싱크탱크(Think Tank)역할을 해왔던 서강학파가 다시 모였다. 서강대 출신 경제인과 전현직 교수가 주축이 된‘서강경제인포럼’... 박정희(朴正熙(박정희))대통령 시절서강대 경제학과 교수로 ..

식별번호|KC-R-02152

생산자|동아일보

출처|동아일보

날짜|1999-05-15

기록유형|신문

기록형태|기사

  • 후속조치

제목| [오늘 다시보기] "돌반지 가지고 왔어요" IMF 조기졸업 (2018.08.23/뉴스투데이/MBC)

설명|1997년 외환위기 속에 우리나라는 국제통화기금 IMF에 긴급자금을 신청했습니다.

식별번호|KC-R-02138

생산자|MBC

출처|youtube

날짜|2018-08-22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후속조치

제목| [그때 그 뉴스] 외환위기 극복! 4년3개월 만

설명|1997년 우리나라는 외환위기를 맞았습니다. 위태롭게 굴러가던 나라의 살림살이가 파탄 났고, 그 영향으로 국민들은 4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대량 실직과 부도 사태 등을 겪어야 했습니다. 하지만 없는 살림에도 사람들은 집안 깊이 숨겨뒀던 금붙이를 내놓으며 경제 살리기에 나섰고, 마침내 2002년 오늘, 국가신용등급이 외환위기 이전으로 회복됐습니다.

식별번호|KC-R-02137

생산자|KBS

출처|youtube

날짜|2016-03-27

기록유형|동영상

기록형태|뉴스방송

  • 후속조치

제목| 제5차 경제대책회의 (98.1.14)

식별번호|KC-R-02302

생산자|재정경제원

출처|경제대책회의

날짜|1998-01-14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회의록/자료

  • 후속조치

제목| 제4차 경제대책회의 (97.12.24)

식별번호|KC-R-02301

생산자|재정경제원

출처|경제대책회의

날짜|1997-12-24

기록유형|문서류

기록형태|회의록/자료

  • 후속조치